무엇이든 물어보세요
커뮤니티 > 무엇이든 물어보세요
 
하체는 관우장빈데 상체가 간손미네 덧글 0 | 조회 0 | 2021-04-07 09:16:52
퐈이팅  

한화생명e스포츠가 시즌 네 번째 경기에서도 첫 승을 신고하지 못했다.

한화생명은 26일 서울 종로구 LCK 아레나에서 열린 ‘2020 LoL 챔피언스 코리아(LCK)’ 서머 정규 시즌 1라운드 경기에서 팀 다이나믹스에 세트스코어 0대 2로 완패했다. 0승4패(세트득실 -6)가 된 한화생명은 단독 꼴찌(10위)로 추락했다. 다이나믹스(3승1패 세트득실 +4)는 2위로 올라갔다.

한화생명의 고질적 문제점으로 지적되는 ‘허약한 상체’ 문제가 다시 한번 터졌다. 올 시즌을 앞두고 새로 영입된 원거리 딜러 ‘바이퍼’ 박도현이 1세트 카이사, 2세트 자야로 분전했으나 상체의 지원을 받지 못해 게임 캐리에 실패했다.

최근 경기에서 ‘두두’ 이동주, ‘캐드’ 조성용, ‘미르’ 정조빈 등 육성군 출신 선수를 대거 기용했던 한화생명은 기존 주전 선수였던 ‘큐베’ 이성진, ‘하루’ 강민승, ‘라바’ 김태훈에게 재차 출전 기회를 부여했다. 그러나 세 선수는 팀의 신뢰에 부응하지 못했다. 특히 이성진과 강민승은 이날 무딘 판단, 부정확한 스킬샷으로 큰 아쉬움을 남겼다.

연패가 길어지면서 경기력도 눈에 띄게 저하되는 모양새다. 한화생명은 1주차 두 경기(설해원 프린스, T1전)를 모두 1대 2로 석패했다. 그러나 2주차 경기(KT 롤스터, 다이나믹스전)는 전부 0대 2로 완패했다. 이들은 오는 3주차에 아프리카 프릭스, 담원 게이밍과 대결한다.

한화생명은 이날 1세트 초반 바텀에서 점수를 따 리드를 점했다. 그러나 22분경 무리하게 전투를 유도했다가 4킬을 내줘 내셔 남작 버프를 헌납했다. 이들은 한번 역전된 성장 격차를 다시 좁히지 못하고 패배했다.

2세트 때는 탑 볼리베어와 정글 탈리야

 
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